포항시, 은둔 고립 청년 발굴과 통합서비스 지원 모색에 머리맞댔다
북구 정신건강복지센터, ‘은둔고립청년 자살 예방 협의체’ 구성해 첫 간담회 개최
최준규 기자입력 : 2023. 06. 04(일) 11:36
포항시 북구보건소 정신건강복지센터는 지난달 31일 ‘은둔고립청년 자살 예방 협의체’의 첫 간담회를 개최했다.
[시사토픽뉴스]포항시 북구보건소 정신건강복지센터는 촘촘한 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해 지난달 31일 ‘은둔고립청년 자살 예방 협의체’를 구성해 첫 간담회를 개최했다.

협의체는 한국공인중개사협회 포항 북구지회, 신용회복위원회 포항지부, 한국토지주택공사 경북 동부권, 포항시상담복지센터, 창포종합사회복지관, 경북스마트쉼센터, 포항시가족센터, 포항고용센터, 시청 복지정책과 및 일자리경제과 등 13개의 기관으로 구성됐다.

이번 협의체는 2023년 지역맞춤형 자살 예방사업 공모사업의 하나로 민간기관에서 자살 예방사업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각 기관에서 은둔·고립청년 발굴을 위해 보건·복지·고용·금융 등 통합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했다.

박혜경 북구보건소장은 “은둔 청년 발굴을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지역사회의 관심이 필요하다”며 “이번 협의체 구성으로 청년의 일상생활 복귀를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