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용없어 거짓말' 김소현X황민현, 종영 2회 앞두고 미공개 비하인드 컷 하드털이...달콤한 해피엔딩 맞을까?
최준규 기자입력 : 2023. 09. 18(월) 09:58
[사진 제공 = tvN]
[시사토픽뉴스] ‘소용없어 거짓말’ 김소현, 황민현이 인생 로맨스 케미스트리를 완성했다.

tvN 월화드라마 ‘소용없어 거짓말’(연출 남성우, 극본 서정은,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빅오션이엔엠) 측이 종영을 2회 앞둔 18일, 모든 순간이 설렘 명장면이었던 ‘도솔커플’ 목솔희(김소현 분)와 김도하(황민현 분)의 미공개 비하인드컷을 대방출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마침내 학천 해수욕장 살인사건의 진실이 밝혀졌다. 진범은 조득찬(윤지온 분)이었고, 목솔희와 김도하는 혼란에 빠졌다. 김도하는 누명을 벗게 됐지만 믿기 힘든 진실 앞에 다시 흔들렸다.

여기에 조득찬의 극단적 선택, 목솔희에게 찾아온 이명은 이들에게 찾아온 또 다른 시련을 예고하며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과연 ‘도솔커플’은 위기를 극복하고 꽉 닫힌 해피엔딩을 맞을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미공개 비하인드 사진은 ‘도솔커플’ 본인들만 모르는 달콤한 ‘썸’부터 연인이 되기까지, 매 순간이 로맨스 명장면이었던 모먼트를 담았다.

온전한 믿음으로 서로를 변화시킨 목솔희, 김도하의 쌍방구원 서사를 ‘갓’벽하게 완성한 김소현과 황민현의 케미스트리는 그야말로 빛났다. 애틋하면서도 설레는 감정 변화를 섬세하게 직조하며 사랑을 받았다. 무조건적인 ‘믿음’이 만들어낸 사랑은 설렘 그 이상의 감동을 안겼다.

무엇보다 김소현은 거짓말이 들려 설렘이 없는 라이어 헌터 ‘목솔희’로 분해 또 하나의 인생 캐릭터를 경신했다. 황민현은 비밀을 가진 천재 작곡가 ‘김도하’의 아픔과 변화를 섬세하게 풀어내며 진가를 발휘했다.

목솔희가 평생 ‘저주’라고 여겼던 남다른 능력은 김도하를 만나면서 ‘축복’이 됐다. 김도하는 목솔희를 통해서 세상 밖으로 나올 용기를 얻었다. ‘믿음’에 대한 결핍으로 마음의 문을 닫고 살아온 목솔희와 김도하.

서로에 대한 온전한 ‘믿음’으로 상처를 치유하고 구원한 서사는 너무도 특별했다. 애틋하면서도 낭만적인 ‘도솔커플’의 원앤온리 관계성에 설렘을 배가한 김소현, 황민현의 케미스트리는 독보적이었다.

목솔희와 김도하는 모든 시련을 ‘믿음’으로 이겨냈다. 위기가 거듭될수록 사랑도 깊어졌다. 과연 ‘도솔커플’은 꽉 닫힌 해피엔딩을 맞을 수 있을까. ‘소용없어 거짓말’ 제작진은 “목솔희, 김도하가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을지, 두 사람의 로맨스는 해피엔딩을 맞을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tvN 월화드라마 ‘소용없어 거짓말’ 15회는 오늘(18일) 저녁 8시 50분 방송된다. 16회는 내일(19일) 밤 9시 10분 방송된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