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도시철도 2호선 건설현장 환경정비
26일까지 차선도색·교통안내표지판 등 점검
최준규 기자입력 : 2023. 09. 18(월) 17:56
도시철도 2호선 건설현장 환경정비
[시사토픽뉴스]광주광역시도시철도건설본부는 추석 연휴 기간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도시철도 2호선 건설현장 환경정비를 실시한다.

이번 환경정비는 추석 연휴 전인 26일까지 도시철도 2호선 공사장 주변 장애물(펜스) 정비, 차선도색, 교통안내표지판 등을 점검하고 공사 중 발생한 잔재물 등을 정리한다.

광주도시철도건설본부는 앞서 11일부터 13일까지 도시철도 2호선 1단계 전 구간(차량기지, 본선 6개 공구 등)에 대한 일제점검을 실시했다.

점검은 추석 연휴기간 차량 및 보행자의 안전을 위한 교통시설물 정비 상태, 외부인 공사장 내 출입 차단대책, 건설장비 등 연휴기간 안전조치 계획, 공사장 주변 환경정비 상태 등으로 진행됐다.

점검기간 발견된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조치하고 결과를 확인했으며, 위험요인이 있는 사항은 소관부서를 통해 보수보강 등 후속 조치를 시행한다. 또 추석 연휴 전까지 수시로 현장을 순찰하는 등 안전사고 예찰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김재식 도시철도건설본부장은 “이번 환경정비를 통해 도시철도 2호선 건설현장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연휴기간 건설공사로 인한 시민불편이나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