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K-베트남 밸리 조성‘미지답 포럼’개최
경북 봉화, 베트남을 품다
최준규 기자입력 : 2023. 09. 22(금) 09:48
K-베트남 밸리 조성‘미지답 포럼’
[시사토픽뉴스]대한민국은 저출산과 지방소멸이라는 위기를 맞이하고 있다. 특히 지방의 작은 시군들은 그 진행 속도가 심각하다.

경상북도 봉화군은 한때 농업과 임업, 그리고 광업이 크게 융성해 인구가 12만에 육박할 정도였다. 하지만 산업화와 도시화로 인한 이촌향도(離村向都) 및 거주인구의 고령화로 인해 지금은 인구 3만 정도로 전국에서도 지방소멸지수가 높은 소멸위험지역으로 분류되고 있다.

지방소멸위기를 극복하고자 봉화군은 현재 다양한 대책을 마련해 추진하고 있다.

먼저 지역으로 유입되는 정주인구를 늘리기 위해 전입축하금지원, 전입청년주택임차료지원을 실시하고 있으며, 정주기반 여건 개선을 위해 전원주택단지 조성과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을 추진 중이다.

또한 문화관광 개발을 통한 생활인구 증가를 위해서는 분천 산타마을 테마파크 조성, K-베트남 밸리 조성사업을 추진하는 등 종합적인 지방소멸위기 극복 대책을 세워 대응하고 있다.

봉화군은 지방소멸위기 극복 대응의 일환으로 21일 봉화군 청소년센터에서 ‘경북 봉화, 베트남을 품다’라는 주제로 K-베트남 밸리 조성과 지역발전 ‘미지답 포럼’을 개최했다.

미지답 포럼은 ‘우리의 미래, 지방에서 답을 찾다’라는 의미로 지방 활성화와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공론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된 포럼이다.

현재 봉화군 봉성면에는 베트남 리 왕조의 유적(충효당, 유허비, 재실)이 국내에서 유일하게 남아 있다. 봉화군은 위와 같은 지역특화 자원을 적극 활용하고자 K-베트남 밸리 조성사업을 민선 8기 공약사업으로 지정해 추진 중이다.

역사문화 콘텐츠 관련 용역비가 2024년도 문체부 국가예산으로 반영되는 등 소기의 성과를 거두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미지답 포럼 개최는 특히 더 뜻깊다.

이날 포럼에는 박현국 봉화군수를 비롯한 김학홍 경상북도 행정부지사, 김상희 봉화군의회 의장, 응우옌 부 뚱 주한베트남 대사, 유병채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 등 K-베트남 밸리 조성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기원하는 민·학·관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했다.

포럼에 직접 참석하지 못했지만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서면 축전을 박항서 前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 감독과 박형수 국회의원(영주왎돗왉읜췂울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