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U-16 대표팀, U-17 여자 아시안컵 본선 진출 확정
최준규 기자입력 : 2023. 09. 22(금) 12:55
이란과의 경기에 선발 출전한 여자 U-16 대표팀 11명의 모습.
[시사토픽뉴스]여자 U-16 대표팀이 인도에 이어 이란까지 완파하며 U-17 여자 아시안컵 본선 진출을 확정했다.

김은정 감독이 이끄는 여자 U-16 대표팀은 21일(한국시간) 태국 부리람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4 아시아축구연맹(AFC) U-17 여자 아시안컵 최종 예선 A조 2차전에서 한국희(울산현대청운중)의 멀티골 등에 힘입어 이란에 8-0 대승을 거뒀다.

19일 인도를 8-0으로 물리쳤던 한국은 2연승, 남은 한 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최소 조 2위를 확보해 조 2위까지 주어지는 U-17 여자 아시안컵 본선 진출권을 따냈다. 한국과 마찬가지로 2승을 거둔 태국도 본선에 나서게 됐다. 한국은 23일 태국과 조 1위 자리를 놓고 최종전을 벌인다.

이번 최종 예선의 각 조 1,2위(4팀)와 2019년 대회 상위 3팀(일본, 북한, 중국), 그리고 개최국 인도네시아가 내년 4월 열리는 본선에 나서게 된다.

한국은 전반 7분 원주은(울산현대고)의 페널티킥 선제골로 앞서나갔다. 전반 32분에는 권다은(울산현대고)이 추가골을 성공시켰고, 전반 추가시간 한국희가 득점 행진에 가담하며 전반을 3-0으로 마쳤다. 후반에도 한국은 상대 자책골을 시작으로 김예은(울산현대고), 박주하(강원FCU18), 한국희, 서민정(경남로봇고)이 연속골을 터뜨리며 손쉽게 승리했다.

2024 AFC U-17 아시안컵 최종 예선 2차전

대한민국 8-0 이란

득점 : 원주은(전7 PK) 권다은(전32) 한국희(전45+3, 후31) 김예은(후25) 박주하(후28) 서민정(후42, 이상 대한민국) 미나 바부예(후6 자책골, 이란)

출전선수 : 이여은(GK) 노시은 범예주 원주은(후15 김효원) 권다은(HT 박주하) 류지해 박가연(HT 서민정) 박지유(후28 지애) 김한아 한국희 장예윤(HT 김예은)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