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연안 및 수중 정화 활동 실시
제23회 국제 연안정화의 날 맞아 민·관 합동 해양쓰레기 정화운동 추진
최준규 기자입력 : 2023. 09. 22(금) 18:15
민·관 합동 해양쓰레기 정화운동
[시사토픽뉴스]울진해양경찰서(서장 장윤석)는 제23회 국제 연안정화의 날을 맞이하여 해양환경 정화와 국민참여를 통한 해양환경 보전의식을 강화하기 위해 9월 22일 15시 후포항 해경 전용부두 및 여객선 터미널, 방파제 인근에서 수중 및 연안정화활동을 실시했다.

국제 연안정화의 날은 1986년 미국 텍사스주에서 처음 시작된 세계적인해양환경운동으로, 매년 9월 셋째 주 토요일을 전후로 우리나라는 2014년부터 참여하고 있다.

이날 정화활동에는 울진해양경찰서, 명예해양환경감시원, 자원봉사자, 해양자율방제대 등 약 60여명이 참여하여 폐비닐, 페트병 등 연안쓰레기를 수거하고, 특히 일반인이 제거하기 어려운 수중 폐기물을 수거하기위해 울진해경 구조대를 동원하여 수중폐기물 등 약 1톤을 수거했다.

울진해양경찰서 관계자는 “다음 세대에 깨끗한 해양환경을 물려주기 위해 해양쓰레기를 무심코 버리는 행위는 반드시 근절되어야 하며,모든 국민이 폐어구, 페트병, 낚시 쓰레기 등 해양쓰레기 줄이기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