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특별자치 ‘맏형’ 제주에서 새로운 지방시대 답 찾는다
제주도, 25~26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서 2023 자치분권 및 균형발전 정책포럼 개최
최준규 기자입력 : 2023. 09. 22(금) 20:16
제주도청
[시사토픽뉴스]제주특별자치도는 25일과 26일 이틀간 제주국제컨벤션센터 한라홀에서 ‘새로운 지방시대, 제주에서 길을 찾다’라는 주제로 2023 자치분권 및 균형발전 정책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지방시대 개막에 발맞춰 특별자치의 맏형인 제주에서 그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기획됐으며, 제주특별자치도·세종특별자치시·강원특별자치도·전라북도·대통령 직속 지방시대위원회·제주도의회·지방분권전국회의 등과 공동으로 마련했다.

최근 지방분권균형발전법 제정(5월), 지방시대위원회 출범(7월), 지방시대 비전 선포(9월) 등 대한민국의 지방시대가 활짝 열리기 시작한 가운데, 분권 선도지역인 제주에서 전문가들의 발제와 토론을 통해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을 위한 지방시대 정책방향 등을 심도있게 논의할 예정이다.

개회식에서는 오영훈 제주특별자치도지사를 비롯한 주요 내빈의 인사말 및 기념 퍼포먼스와 함께 ‘지방시대 비전과 전략’이라는 주제로 우동기 지방시대위원장의 기조연설이 진행된다.

메인 세션에서는 이정현 지방시대위원회 부위원장이 좌장을 맡고, 전광섭 한국지방자치학회장, 김동훈 한국기자협회장, 양덕순 제주연구원장, 김영진 대전세종연구원장, 이남호 전북 연구원장, 박찬우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정책국장, 박재율 지방분권전국회의 공동대표 등이 패널로 참여해 토론을 진행한다.

1일차 본 세션은 의회 세션과 자치분권 세션으로 같은 시간대에 진행되며, ‘지방시대 정책방향과 과제’와 ‘특별자치시도 위상 제고 추진전략 및 과제’에 대해 토론이 진행된다.

2일차 본 세션은 균형발전 세션과 분권단체 세션으로 진행되며, ‘지역균형발전과 기회발전특구 : 제주의 대응방안’과 ‘특별지방자치시도와 광역연합의 추진방향’에 대한 논의가 이뤄진다.

강민철 특별자치제도추진단장은 “분권의 선도지역인 제주에서 지방시대 특별자치의 발전방향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며 “지방시대위원회, 정부, 특별자치시도와의 연대와 협력을 바탕으로 포괄적 권한이양, 자기결정권 강화를 통해 특별자치도의 위상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3 자치분권 및 균형발전 정책포럼은 도 공식 유튜브 채널인 ‘빛나는 제주TV’에서 생중계된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