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도민 생명 최우선” 24시간 안전으로 빛나는 제주
22~23일 제주시민복지타운 광장 일원서‘제15회 범도민 안전체험 한마당’개최
최준규 기자입력 : 2023. 09. 22(금) 20:22
제15회 범도민 안전체험 한마당
[시사토픽뉴스]도민들이 유사시 스스로를 보호하는 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제주특별자치도 소방안전본부는 22~23일 이틀간 제주시민복지타운 광장 일원에서 ‘제15회 범도민 안전체험 한마당’ 행사를 진행한다.

올해로 15회를 맞는 범도민 안전체험 한마당 행사는 지난 2008년부터 도민의 안전의식 함양을 위해 해마다 열리고 있으며, 지난해 제주가 아시아 최초로 제4차 안전도시 공인을 받아 더욱 뜻깊은 행사로 자리 잡았다.

‘24시간 안전으로 빛나는 제주’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소방, 의용소방대 및 53개 안전 관련 기관·단체가 참여한 가운데 화재·교통·생활·보건(산업) 등 71개 체험 프로그램을 경험할 수 있다.

22일 오전 10시 시민복지타운 광장에서 열린 개막식은 제주기지전대의 심폐소생술 시연 및 예원유치원 어린이들의 소방 동요 공연을 시작으로 △주제영상 상영 △유공자표창 소감 영상 시청 △개회사 및 축사 △주제공연 △안전 퍼포먼스 등이 진행됐다.

오영훈 지사는 개막식에서 구급 현장 일선에서 활약하는 소방, 의용소방대 등의 노고에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하는 한편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안전정책을 펼쳐나가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오영훈 지사는 “아시아 최초로 국제안전도시 4차 공인을 받은 제주는 세계가 인정하는 안전도시”라며 “제주소방은 2년 연속 119구급활동 전국경연대회에서 1위를 기록하는 등 소방관 한 분 한 분의 노력 덕분에 365일 안전한 제주로 거듭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소화기 등 구급활동에 사용된 비용을 공적인 부분에서 보상해주는 조례가 제정되는 등 안전 분야에서 더욱 진전을 이뤄내고 있다”며 “앞으로도 도민과 관광객이 편안하게 제주에서 지낼 수 있도록 도민 한 분 한 분의 생명이 소중하게 인식되는 문화가 더욱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후 오영훈 지사는 행사에 참석한 도민 및 관계자들과 함께 ‘다시뛰는 심장박동’을 주제로 한 안전 퍼포먼스(색깔우산으로 심장·심장박동 연출)에 동참한 뒤 체험부스 등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번 행사에는 71개의 체험 프로그램 외에도 어린이 그림그리기, 직장인 소소심경연대회, 에어바운스, 마술쇼·버블쇼, 안전 OX퀴즈, 청소년댄스경연 등 풍성한 이벤트와 문화행사도 함께 이뤄진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