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동부교육지원청, ‘심리방역을 위한 자기돌봄 직무연수’ 성료
색채 및 그림책을 활용한 자기탐색 직무연수 진행
시사토픽뉴스입력 : 2022. 01. 19(수) 16:12
[시사토픽뉴스]광주동부교육지원청이 10~12일과 17~19일 2차례에 걸쳐 교원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심리방역을 위한 자기돌봄 직무연수’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19일 밝혔다.

동부지원청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학생들의 안전과 교육 회복을 위해 노력한 교원들에게 정서적 안정과 재충전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치유 직무연수를 계획했다.

이번 연수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예방을 위해 소규모 인원을 선정해 비대면·쌍방향 화상 연수로 진행했다. 교원들은 이번 연수를 통해 답답한 공간에서 벗어나 편안한 공간 속에서 쉼을 얻을 수 있었다.

이번 연수에서 숲심리상담교육연구소 박소현 소장은 색채를 도구로 한 성격유형·색이 보내는 메시지 등을 통해 자신을 탐색하고 객관화하는 과정을 강조했다. 또, 바오밥나무심리상담연구소 차정온 소장은 그림책을 활용해 자신의 감정을 알아차리는 방법과 동료 교원들과 소통하는 과정에서 교원의 회복탄력성 강화에 중점을 뒀다.

특히 각종 교육활동 과정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상황들과 어려움을 극복하는 방법 등을 소개했다. 쌍방향 화상 연수를 통해 강사와 꾸준히 소통하며 교원들이 심리·정서적 어려움을 극복하는 방법을 배우는 데 도움이 됐다.

연수에 참여한 한 교원은 “학교 업무와 다양한 관계 속에서 소진된 내 마음을 살필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연수 내용을 활용해 학생들의 심리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부교육지원청 김철호 교육장은 “이번 연수가 겨울 방학 중 교원의 재충전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교원 치유 직무연수와 적극적인 교원 지원을 통해 교육 일상 회복의 기회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