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지난해 수출 222억 9천만 달러 달성
2021년 무역수지 177억 4천만 달러 흑자
시사토픽뉴스입력 : 2022. 01. 20(목) 16:13
[시사토픽뉴스]한국무역협회 수출입 통계에 따르면, 청주시의 2021년 연간 수출액은 전년대비 14.7% 증가한 222억 9천100만 달러, 수입은 47.8% 증가한 45억 4천900만 달러로 177억 4천200만 달러의 무역수지 흑자를 달성했다.

주요 수출 품목별로 살펴보면, 반도체, 의약품, 기타정밀화학원료, 2차전지, 전산기록매체(SSD) 순으로 수출이 많이 이루어졌다.

지난해 반도체 수출은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며 연간 수출실적이 전년 동기 대비 25% 상승했으며, 상반기에 기록적인 성장을 보인 의약품 수출실적은 전년 동기 대비 57.4%의 증가율을 보였다.

2021년 4분기 의약품 수출증감률은 -71.8%로 감소세로 전환되었으나, 전년도 높은 수출실적으로 인한 기저효과 영향으로 보이며, ‘21년 하반기 이후 코로나19 백신 접종 본격화에 따라 의약품 수입실적이 급증해, 전년대비 1482.2%의 증가율을 보였다.

국가별 수출실적은 중국, 홍콩, 미국, 독일, 베트남 순으로 비중이 높게 나타났으며, 베트남ㆍ태국ㆍ싱가포르ㆍ말레이시아 등 ASEAN 국가 수출실적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 관계자는 “4분기 수출실적은 소폭 감소했으나, 연간 실적으로 보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2021년 높은 수출 성과를 달성했다”며 “올해에도 우리 시 기업들의 수출 증대에 도움이 되는 실효성 있는 수출지원 사업 추진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