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영현면 기능성 쌀(청풍흑찰) 생산단지 모내기
지난해에 이어 97㏊ 규모, 실질적 농가 소득증대에 한 몫
최준규 기자입력 : 2022. 05. 19(목) 13:49
영현면 기능성 쌀(청풍흑찰) 생산단지 모내기
[시사토픽뉴스]영현면이 지난 2019년부터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조성한 기능성 쌀(청풍흑찰) 생산단지(단지장 장대검)에서 올해 농사를 위한 모내기가 한창이다.

공공비축미곡 수매물량이 해마다 감소하고 벼농사 이외에 특별한 소득원이 없는 영현면은 농업인들의 위기 극복을 위해 초기 시설 투자 없이 기존 관행 벼농사를 하면서 농가소득을 창출할 수 있는 기능성 쌀 생산단지를 조성했다.

전량 산물수매에 따른 노동력 절감으로 고령농이 많은 영현면의 농가 호응이 좋아 2021년(74 농가, 86㏊)에 이어, 올해도 75 농가가 참여해 97㏊의 면적에 기능성 쌀을 재배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지난해 재배 품종인 진도흑메보다 도복에 강한 찰흑미(청풍흑찰)로 벼 품종을 바꿔 재배할 계획이다.

지난 1월에 새고성농협과 기능성 쌀 생산단지 간에 재배계약을 체결해 600톤(15,000 포대/40㎏ 포대 기준) 생산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각 마을 단지장 회의를 통해 모두 같은 시기에 이앙과 수확을 해 유색미의 상품성을 유지할 계획이다.

또한 올해 생산된 농가 수매 희망 물량은 새고성농협에서 전량 산물벼로 수매해 농가는 판로확보에 대한 걱정 없이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어 실질적인 농가소득 증대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장대검 단지장은 “영현면 농가의 소득증대와 판로확보를 위해 흑미 재배단지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실질적인 농가 소득증대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