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북구, 비엔날레 미디어파사드 ‘지역작가 작품전’ 오픈
이달 18일부터 7월 23일까지.. 매주 토요일 비엔날레전시관 광장 운영
최준규 기자입력 : 2022. 06. 15(수) 10:32
광주 북구, 비엔날레 미디어파사드 ‘지역작가 작품전’ 오픈
[시사토픽뉴스]광주시 북구는 오는 18일 오후 7시 30분 비엔날레전시관 광장에서 ‘미디어파사드 지역작가 작품전’을 오픈한다고 15일 밝혔다.

지난해 4월 처음 선보인 비엔날레 미디어파사드는 이색적인 볼거리를 제공함으로써 코로나19로 위축됐던 주민들의 문화 향유의 폭을 넓혔다는 평가를 받는다.

박상화, 신도원, 문창환 등 미디어아티스트가 참여하는 이번 전시는 영상으로 표현되는 섬세한 아름다움과 함께 각 작품에 담겨 있는 작가의 개성과 메시지를 감상하는 것이 관람 포인트다.

작품전은 다음 달 23일까지 매주 토요일 비엔날레전시관 광장에서 열린다. 전시 기간 중 어린이와 가족 단위 관람객을 위한 문화예술 체험 프로그램인 ‘비엔날레 아트클래스’와 다양한 버스킹 공연도 진행된다.

비엔날레 아트클래스와 버스킹 공연은 오후 6시 30분, 미디어파사드는 오후 8시부터 관람할 수 있다.

한편 북구는 비엔날레전시관 광장을 볼거리와 즐거움이 넘치는 북구 대표 문화브랜드 공간으로 조성하고자 8월에는 ‘바캉스’, 9~10월은 ‘가을’ 등 시기에 맞는 행사를 기획?운영해 나갈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일상에 문화를, 예술에 품격을 더하는 비엔날레 미디어파사드가 구민의 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하고 지역 문화예술 진흥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