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민체육대회 3년 만에 재개
전주시, 28일 2022 전주시민체육대회 성공적 개최를 위한 관계자 간담회 개최
최준규 기자입력 : 2022. 06. 28(화) 14:38
전주시민체육대회 3년 만에 재개
[시사토픽뉴스] 코로나19의 여파로 중단된 전주시민들의 화합 축제인 전주시민체육대회가 3년 만에 재개된다.

전주시는 28일 시체육회 회의실에서 선홍진 회장을 비롯한 전주시 주민자치협의회 임원, 김범준 회장을 비롯한 전주시 통장연합회 임원, 시체육회 관계자, 전주시장애인체육회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 제29회 전주시민체육대회 관계자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오는 10월 중 개최 예정인 전주시민체육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주시민체육대회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의 여파로 지난 2년간 열리지 못했다. 시는 지난 4월 정부의 거리두기 전면 해제에 따라 대회 개최를 전제로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이날 참석자들은 전주시민체육대회를 코로나 극복을 위한 시민들의 노력과 상처를 치유하고 시민 대통합의 장으로 만들기 위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간담회에서는 △실내대회 개최 후 사라진 동별 입장식 부활 △동 대항전 종합시상제 신설 △개·폐회식 지역예술인 참여 확대 등 전주시민 화합 한마당인 체육대회의 의미를 지키면서 지역화합을 도모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들이 제시됐다.

김성수 전주시 체육산업과장은 “이번 간담회에서 논의된 의견들을 적극 수렴하여 체계적인 준비로 성공적인 전주시민체육대회가 될 수 있도록 대회 준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