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복지 사각지대 놓인 취약계층 돌본다
28일‘2022년 수원시 생활보장 등 심의위원회 정기회의’개최
최준규 기자입력 : 2022. 06. 28(화) 17:27
‘수원시 생활보장 등 심의위원회’ 위원들이 회의를 하고 있다.
[시사토픽뉴스]수원시가 법적·제도적 한계로 정부 지원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층을 보호하고 지원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돕는다.

수원시는 28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2022년 수원시 생활보장 등 심의위원회 정기회의’를 열고, 취약계층 권리 구제·기본생활 보장 강화를 위한 안건을 심의했다.

수원시는 저소득 가정을 체계적으로 보호·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대책을 마련하고, ▲국민기초생활보장사업 ▲의료급여 사업 ▲긴급복지지원사업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등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위원회는 주요 안건으로 ▲부양의무 불이행에 따른 선(先) 보장 심의·생계급여 대리수령 적정성 심의 등(국민기초생활보장사업) ▲의료급여 연장 승인 심의 등 ▲긴급복지지원사업 대상자 적정성·지원 연장 심의 등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상자 선정 심의 등 1282건(306가구)을 심의했다.

이날 정기회의에 앞서 ‘수원시 생활보장 등 심의위원회’ 위원 위촉식을 열고, 위원들에게 위촉장도 전달했다. 위촉직 위원의 임기는 2년이고, 1회 연임할 수 있다.

위원회는 법적·제도적 한계로 정부 지원을 받을 수 없는 저소득층을 위한 실질적인 보호·지원 방안을 마련하는 역할을 한다. 위원장인 조청식 수원시장 권한대행을 비롯한 공직자·법조인·교수·시의원·사회복지기관 관계자 등 13명(당연직 2명, 위촉직 11명)으로 구성된다.

수원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와 급격한 물가 상승으로 취약계층이 더욱 힘든 시기에 복지 정책·사업이 효율적으로 운영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며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층이 기본생활을 보장받도록 위원회 위원들이 적극적으로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