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주민자치지원단 1기 공동 연수(워크숍) 개최
주민자치회 안정적 정착을 위한 성장단계별 맞춤형 자문(컨설팅) 결과 공유
최준규 기자입력 : 2022. 06. 28(화) 18:41
경상남도 주민자치지원단 1기 공동 연수(워크숍)
[시사토픽뉴스]경상남도는 28일 경남도청에서 경상남도 주민자치지원단 1기 공동 연수(워크숍)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주민자치지원단 1기 공동 연수는 창원시 의창구 동읍, 통영시 산양읍, 거제시 상문동, 산청군 단성면, 거창군 위천면 등 도내 5개 주민자치회를 대상으로 지난 2일부터 진행한 성장단계별 맞춤형 자문(컨설팅) 결과를 공유하고, 전문가 자문을 통해 주민자치회 운영 전반에 관한 발전방향 등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되었다.

공동 연수에는 해당 주민자치회 임원, 시군?읍면동 공무원, 주민자치지원단 등 40여 명이 참여해 1부에서는 주민자치회에서 그간 추진한 자문 결과와 소감을 발표했고, 2부에서는 주민자치지원단 교육 지원반의 운영 전반에 대한 자문 후 향후 추진방향을 논의했다.

성장단계별 맞춤형 자문에 참여한 주민자치회는 “동네 한 바퀴 등 마을자원조사 방법에 대한 다양한 과정을 공유하며 의제 발굴의 중요성을 인지하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면서, “시군 조례와 주민자치회 운영세칙 분석을 통해 주민자치회의 역할과 기능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었고, 교육을 통해 배운 것을 적용하여 올해 처음으로 개최하는 주민총회를 제대로 준비할 수 있겠다는 자신감이 생겼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현장에서 자문을 실시한 주민자치지원단 자문가(컨설턴트)는 “올해는 주민총회 준비과정을 경험하는 교육의 한 과정이라 생각하고, 기록화를 통해 주민총회 준비 체계를 만들어가는 것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상남도 주민자치지원단은 전환 초기 단계의 주민자치회가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하여 지난해 광역 단위 최초 민관협력으로 구성되었으며, 올해는 지난해 대비 지원 대상을 2배 확대하여 성장단계별 맞춤형 자문, 공동 연수, 공동체 연계 사업 등 역량 강화를 위한 여러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이번 공동 연수의 주제인 성장단계별 맞춤형 자문은 12개 주민자치회(1기 5개, 2기 7개)를 대상으로 자문 지원반이 주민자치회를 1:1로 전담하여 현재 주민자치회의 상황 진단 및 성장단계별 자문, 분과 구성?자치계획 수립?주민총회 개최방법 등에 대한 운영 실무, 주민자치회가 수행하고 있는 사업 모니터링 등 주민자치회당 6회 정도의 자문을 지속적으로 지원한다.

최영호 경남도 행정과장은 “주민자치지원단 운영을 통해 주민자치회가 주민대표기구로서 실질적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하며, 경남도에서도 지속적으로 지원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