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군,‘ 2023년 세계 에이즈의 날 ’ 맞아 캠페인 펼쳐
예방으로 위험 zero! 검사로 불안 zero! 펙트체크로 편견 zero!
최준규 기자입력 : 2023. 12. 11(월) 10:18
2023년 세계 에이즈의 날을 맞아 추진한 캠페인 모습
[시사토픽뉴스]창녕군은 지난 8일, 창녕시장 일대에서 ‘제36회 2023년 세계 에이즈 날’을 맞아 에이즈 및 성매개감염병 예방과 감염인에 대한 차별, 편견 해소, 올바른 정보 전달을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

에이즈는 일상생활 접촉에서는 감염되지 않으며 성적인 접촉, 정맥 마약 주사기 공동 사용 등을 통해 감염된다. 과거에는 수혈을 통한 전파가 실제로 있었지만, 최근에는 진단법이 발전해 수혈을 통한 전파는 극히 드물어졌다.

초기증상은 감기와 몸살처럼 두통, 발열, 인후 통증, 피부발진, 관절통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이런 증상은 다른 바이러스 감염과 구별하기 어렵기 때문에 감염이 의심된다면 의심 시점에서 4주 뒤 검사를 권장한다. 감염 시에는 법적으로 신분 노출 없이 보건소에서 검사받을 수 있으며, 진료비 지원도 받는다.

에이즈는 완치가 힘든 만성질환이지만 꾸준한 약 복용으로 여타 합병증을 조절하며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또한 올바른 콘돔 사용으로 예방할 수 있다.

또한 내년 1월부터 성매개감염병인 매독은 3급 전수 감시로 상향 조정됨에 따라 감시체계도 강화되어 매독 검사와 예방이 더욱 중요해질 전망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에이즈 등 성매개감염병은 예방할 수 있고, 감염이 의심되면 자발적인 조기 검진이 중요하다”라며, “보건소에서는 무료 익명 검사와 콘돔 무료 제공으로 감염병 사전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문의사항은 보건소 감염병예방팀으로 전화하면 된다.
주요기사더보기

인기뉴스

주간 핫뉴스

기사 목록

시사토픽뉴스 PC버전
검색 입력폼